PR

딥노이드, '의료 AI' 업고 코스닥 시장 노크

딥노이드가 6월 18일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 절차에 착수했다.

당사의 비즈니스의 핵심을 딥파이를 활용한 AI 솔루션 개발과 의료인 주도의 AI 솔루션 개발을 병행하는 운영으로 소개하고 있다.

또한 회사의 자체 개발 외에도 의료인이 인공지능 효율화 툴을 이용해 주도적으로 질환별 AI 솔루션을 연구하고 제품화까지 진행할 수 있어 의료현장에 가장 필요한 솔루션을 쉽고 빠르게 개발할 수 있다는 평가도 확인할수 있다.

의료 외에도 보안, 국방, 교육, 산업 등 다양한 분야의 사업에 진출하여 성과를 보이는 것과 인도네시아 원격 협진에 대한 해외진출 현황도 소개하였다.

이에 최우식 대표이사는 “상장 후 선순환 구조의 의료 AI 생태계를 강화해 건강 회복의 첫걸음인 질환 판별을 지원하고 의료 AI 솔루션 대중화를 선도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 전체 기사 보기


[ 파이낸셜뉴스 | 최두선 기자 ]

Recent Posts